언론고시원

HOME>학과소개>언론고시원

언론고시원 소개

경북대 언론고시원은 언론사 입사를 희망하는 경북대 학생들의 학업증진을 위해 2003년 1월에 개설되었습니다. 일정수준의 자격을 갖춘 학생들을 모집하여 학습 공간 및 언론고시에 필요한 각종 프로그램, 정보, 자료, 도서 등을 제공하고 있습니다.

경북대 언론고시원은 전체 좌석 수 40석을 갖추고 전공과 성별 구분 없이 언론고시에 도전하는 패기 넘치는 젊은이들 누구나 지원할 수 있습니다. 15여년의 짧은 역사에도 불구하고 언론사 취업률에 있어 전국 어느 대학보다도 많은 성과를 내고 있습니다.

언론고시원 운영

언론사 입사 준비를 위한 독립된 학습공간을 제공하고 기자, PD 등 부문별 스터디 그룹을 활성화하고 있습니다. 또한 입사관련 신문, 잡지, 참고도서의 구독 및 구입을 지원하고 있습니다. 방학 중에는 입사에 필요한 영어, 국어, 논술, 상식 등의 특강을 실시하고 수시로 전, 현직 언론인을 초빙하여 각종 정보 공유 및 시험 준비가이드를 제시하고 있습니다. 또한 학업 스트레스 해소를 위한 다양한 자체 모임과 방학 중 MT, 고시원 개선방안을 위한 워크숍 등을 실시하고 있습니다.

언론사에 재직 중인 고시원 출신 졸업생들을 비롯한 여러 언론인들과의 네트워크를 형성하고 있으며 언론고시원 자체 장학금을 조성하는 등 언론고시를 준비하는 경북대 학생들을 위한 지원 사업을 확대하고 있습니다.

언론고시원 생활

언론고시원은 주 40시간의 학습량을 기본으로 요구합니다. 또한 언론사 입사 시험 과목인 논술/작문을 주 1회 의무적으로 제출해야 합니다. 학습시간이나 논술, 작문 제출이 저조할 경우 경고를 받을 수 있으며 경고 누적 시에는 내부 규정에 따라 퇴실조치 합니다.

언론고시원 입실규정

언론고시원에서는 정기/비정기로 방송사나 신문사 등 언론사에 취업하고자 하는 학부 재학생 전체(전공 불문)를 대상으로 입실지원자를 모집합니다. 정기모집은 매 학기 초와 학기 말 공모를 통해 모집하고 비정기모집은 입실자격을 갖춘 학생이 수시로 신청할 경우 지도교수가 판단하여 선발합니다.

언론고시원 선발기준

학점평점 3.0 이상인 자, TOEIC 성적 800점 이상인 자 (혹은 그에 준하는 영어 성적을 갖춘 자)로 입실지원서를 작성하여 성적증명서와 영어성적증명서와 함께 신문방송학과 사무실에 제출하면 됩니다. 최종 선발 여부는 1차 서류 검토 후 지도교수 면접을 통해 결정됩니다.

최근 취업현황

  • 2018년 : 김지수(데일리안), 한영대(이투데이)
  • 2017년 : 김근우(매일신문), 김병훈(매일신문), 채원영(매일신문), 전진수(GS홈쇼핑)
  • 2016년 : 구민수(매일신문), 박상구(매일신문)
  • 2015년 : 최광현(YTN), 문제원(아시아경제)
  • 2014년 : 신주현(KBS), 권준용(KBS), 김종민(MBN), 박선민(한국농정신문), 최나영(울산신문), 김채윤(TBN 대구교통방송), 배장현(경향신문)
  • 2013년 : 손형안(SBS), 류재현(KBS), 정혜미(KBS), 정진욱(TBC), 차보미(채널A), 한진주(아시아경제), 이완기(서울경제신문), 홍준표(매일신문), 홍준헌(매일신문), 김강수(미디어길), 김강일(삼성화재), 박경훈(삼성화재), 장용호(삼성화재)
  • 2012년 : 류석규(YTN), 박혜진(KBS), 권동준(전자신문), 이현주(아시아경제), 김혜민(아시아경제), 신선화(매일신문), 정준영(KT), 이상희(농협중앙회)
  • 2011년 : 이민수(대전MBC), 구용현(포항MBC), 고석승(JTBC), 홍인기(서울신문), 류종은(뉴스원), 김신재(현대자동차)
  • 2010년 : 서영준(뉴스핌), 구자여(한국일보), 김동욱(농민신문), 황수영(매일신문), 황희진(매일신문), 김봄이(매일신문), 윤아름(현대백화점), 서은유(현대백화점), 조혜영(신한은행), 김근교(포스코), 김형석(삼성테크윈)

경북대학교 신문방송학과ADD.(41566) 대구광역시 북구 대학로 80 (산격동, 경북대학교) 경북대학교 사회과학대학 406호
TEL. 053-950-5259FAX. 053-950-6259

Copyright(c) 2012 경북대학교신문방송학과. All rights reserved.
e